위기 가운데서

오히려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더욱더 뚜렷하게 보게되는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