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님의 고난에 동참한다는 것은
하나님께 귀히 여김을 받는 자임에도 불구하고
사람들에게는 귀히 여김을 받지 못하는 것입니다
(이사야 5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