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자는
역경과 위기를 통해서
자신의 무능력과 무기력과 무자격을
철저히 깨달을 필요가 있다.

(2018 가을 말씀 집회 둘째날 
강사 김경원 목사님의 설교를 들은 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