멈출 수 없는 주님의 이타적인 사랑, 
그러나 멈춰야할 나의 이기적인 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