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리장로교회는 여러분을 주님의 이름으로 환영합니다.
prev 2022. 07 next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Chatting Room
안녕하세요 상단
글 수 2,069
번호
제목
글쓴이
1889 "참된 믿음의 세 가지 요소"
admin
268   2021-03-09
https://tgckorea.org/bbs/board.php?bo_table=articles&wr_id=772&wr_1=%EC%98%81%EC%84%B1&wr_2=%EC%8B%A0%EC%95%99%EA%B3%BC+%EC%86%8C%EB%AA%85+%28Faith+%2A+Calling%29  
1888 두 종류의 고통?
admin
267   2021-03-09
두 종류의 고통? 1. 단련의 고통: 정화, 정금같은 믿음(믿음의 진보), 하나님의 임재 경험, 2. 징계의 고통 죄의 결과, 자복 및 회개, 순종  
1887 기도자의 순종의 삶?
admin
276   2021-03-08
기도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실제로 자신도 기도를 많이하고 있지만 기도자의 마음과 삶의 변화가 결핍되어 인간 관계에서 주님의 사랑을 비추지 못하는 것 보다, 주님만 의지하며 주님의 은혜를 일상생활 순간순간 사모하면서 그...  
1886 돈을 사랑하는 우리 목사들로 인해 ... ㅠㅠ
admin
244   2021-03-08
돈을 사랑하는 우리 목사들로 인해 하나님의 양들이 너무나 힘들어하고 있습니다. 그런데도 불구하고 성도님들은 자신을 자책합니다. 우리 목사님들은 양심의 찔림도 없는데 말입니다. ㅠㅠ  
1885 바리새인 목사들로 인해 ... ㅠ
admin
234   2021-03-08
바리새인과 같은 우리 삯군 목자들로 인해 주님의 양들이 고통을 당하고 있는 이 슬픈 현실 ... ㅠㅠ  
1884 "102세 김형석의 자녀교육법 '아이에겐 딱 이것만 주면 된다'"
admin
225   2021-03-08
나이가 성인이 되어서도 부모님으로부터 진정한 자유를 누리기 못하는 성인 아동들이 우리 주위에(가운데?) 많은 것 같습니다. 나이가 성인이 되어서도 부모님에게 감정적으로 정신적으로 자유를 누리지 못하고 부모님에게 조정을 당하...  
1883 오늘에서야 "결핵성 늑막염"에 대해서 ...
admin
250   2021-03-08
조금 전에서야 "결핵성 늑막염"에 대해서 인터넷을 찾아 글을 읽어보았습니다. 영어로도 뭐라고 말하는 줄 몰랐었는데 찾아보니까 "Tuberculous pleurisy"라고 인터넷에서 말하고 있네요. 제가 결핵성 늑막염이라는 판정을 병원에 가서...  
1882 "故 장경일 목사의 마지막 말..."예수께서 길과 진리와 생명 되셔"
admin
292   2021-03-08
개인적으로 제가 모르는 목사님이시지만 저랑 같은 대학을 졸업했고 나이도 저랑 같은 것 같고 또한 제 신학교 선배 목사님이 약 10년 동안 같은 지역에서 동역자로 교제하시면서 이번에 장례 예배 때 섬기신다고 하셔서 관심을...  
1881 증인의 삶이 결핍된 증거
admin
308   2021-03-08
지금 나는 예수님을 생각나게 하는 증인의 삶을 살지 못하는 가운데서 입술로 예수님을 증거하고 있는 것은 아닌가?  
1880 잘 했어 “The Afters – Well Done”
admin
238   2021-03-08
“The Afters – Well Done” 제 주위에 두 분 목사님들의 장례 예배 때 그분들의 아드님이 조사를 하면서 자신의 아버지가 주님 앞에 서서 '잘했다. 내 착하고 충성된 종아'라는 칭찬을 받을 것을 언급했습니다. 저는...  
1879 "황혼 작사 이혼 작곡"
admin
278   2021-03-08
"... 유독 20년 차 이상 부부의 이혼 건수(4만1340건)는 2894건 늘어났다." "이상목 법무법인 소울 대표변호사는 '성격 차이 등으로 부부 관계가 멀어졌지만 자녀 교육이나 결혼 등을 위해 참다가 50대 이후 이혼하는 경우가 늘고...  
1878 "갑작스러운 어깨 통증, 왜? 오십견의 증상과 치료방법"
admin
312   2021-03-08
저는 오십견이 40대에 좀 일찍 왔었습니다. 너무 아팠는데 교회 집사님 한 분이 오십견 걸렸을 때 철봉에 매달리면 좋다고 말씀하셨습니다. 그 말씀을 처음 들었을 때 어깨 통증이 그리도 아픈데 어떻게 철봉에 매달릴 수 있는지...  
1877 신앙 성장의 과정 (The process of spiritual growth)
admin
263   2021-03-08
신앙 성장의 과정 (The process of spiritual growth): 1. 내가 뭔가가 된 줄 생각합니다. (I think I am SOMETHING). 2. 내가 아무 것도 아니라는 사실을 알게 됩니다. (I begin to understand that I am NOTHING...  
1876 깨닫게 하시는 은총
admin
306   2021-03-08
하나님 앞에서 나 자신을 보게 될 때에 점점 더 제 자신이 얼마나 구제불능의 죄인인지 깨닫게 하십니다. 처음엔 그래도 제가 뭔가가 될 줄 착각했습니다. 마치 모세가 애굽에서 40년있었을 때처럼요. 그러다가 주님께서 저를 ...  
1875 광야에서 깨달아야 합니다.
admin
297   2021-03-08
스스로 광야로 들어가서 나는 아무 것도 아니고(NOTHING) 주님이 모든 것이 되신다(EVERYTHING)는 것을 깨달아 가야 합니다.  
1874 우선순위?
admin
274   2021-03-08
우리에게는 고통의 문제가 해결되는게 우선입니다. 그런데 하나님에게는 죄의 문제가 해결되는게 우선입니다.  
1873 신앙의 아이러니?
admin
306   2021-03-08
신앙의 아이러니는 하나님의 은혜를 알아가면 알아갈 수록 왜 나 같이 구제불능하고 쓸모없는 죄인을 쓰시려고 하시는지 점점 더 이해가 안된다는 것입니다.  
1872 "자녀 양육의 목표를 높게 잡으라"
admin
277   2021-03-08
"하나님을 가장 사랑하는 바로 그 토대 위에 우리와 자녀들의 삶을 세워나갈 때, 그는 신실하셔서 우리를 위해서 가장 열심히 일하시고 우리에게 가장 큰 기쁨을 가져다 주신다(롬 8:28). 자녀가 하나님으로부터 이런 축복을 받...  
1871 기도와 겸손
admin
235   2021-02-11
겸손한 자는 하나님께 기도함으로 하나님 앞에서 더 겸손해 집니다.  
1870 지금 우리 교회는 ...
admin
297   2021-02-11
지금 우리 교회는 우리 자신들의 죄보다 견책에 더욱 기분 상해하고 우리의 죄 짓는 일을 그치기 보다는 견책하는 것을 그치기 원하고 있습니다. (리차드 백스터의 "참된 목자"를 읽으면서)  
안녕하세요 하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