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께서 나에게 사랑을 베푸셔서
사랑을 느끼기보다
사랑의 하나님으로 인해
사랑을 인격적으로 경험해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