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망과 심지어 절망 가운데서도
오히려 우리의 영혼이 
하나님만 갈망하므로 
소망 중에 즐거워하길 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