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라나면서
아버지나 어머니에게 입은 상처가
아직 온전히 치유가 되지 않았는데
결혼 후
시어머니나 시아버지를 통해
또는 장모님이나 장인을 통해
그 상처가 다시 생각날 뿐 아니라
그 상처 위에 또 다른 상처가 더해 질 수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