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과거의 구원의 은총을 기억하면서
현재의 구원의 확신과
미래의 구원의 소망을 품어야 합니다.